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후배 휴대전화로 1200만원 가로챈 20대 구속

최종수정 2021.04.15 20:51 기사입력 2021.04.15 20:51

댓글쓰기

서울 노원경찰서. 아시아경제DB

서울 노원경찰서. 아시아경제DB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류태민 기자]서울 노원경찰서는 후배 휴대전화를 훔쳐 1200만원을 가로챈 혐의로 20대 A씨를 구속 송치했다고 15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지난해 12월 고등학교 후배 집에 놀러 가 후배의 휴대전화를 훔친 뒤 모바일 금융 앱에 접속해 7차례에 걸쳐 1200만원을 자신의 어머니 계좌로 송금한 혐의를 받는다.

금융사에서 거래를 정지시키자 A씨는 훔친 신분증을 이용해 거래정지를 풀기도 한 것으로 전해졌다.


A씨는 후배의 신고로 경찰에 잡히기 전 온라인 불법 도박 등으로 훔친 돈을 모두 사용했다. 경찰 조사에서 A씨는 혐의를 인정한 것으로 알려졌다.



류태민 기자 right@asiae.co.kr
TODAY 주요뉴스 "가상화폐로 8개월에 25억"  미모의 유튜버, 사실은… "가상화폐로 8개월에 25억" 미모의 유튜버, ...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