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화웨이 "올해 자율주행 1조원 투자…테슬라 기술 능가"

최종수정 2021.04.13 14:49 기사입력 2021.04.13 14:49

댓글쓰기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조현의 기자] 중국 화웨이가 올해 자율주행 자동차 기술에 10억 달러(약 1조1000억원)를 투자할 것이라고 밝혔다.


13일 현지 언론 등에 따르면 쉬즈쥔 화웨이 순환회장은 전날 애널리스트들에게 이같이 밝혔다.

쉬 회장은 화웨이의 자율주행 기술이 이미 테슬라를 능가한 부분이 있다고 말했다. 그는 "화웨이의 기술로 인간의 개입 없이 시내 도로에서 1000㎞를 자율주행으로 갈 수 있다"면서 "테슬라보다 훨씬 나은 것"이라고 했다.


다만 화웨이는 자동차를 직접 제조하지는 않을 것이라고 재차 강조했다. 쉬 회장은 "화웨이는 자동차 기업이 좋은 차를 만들도록 도울 것"이라면서 "베이징자동차, 충칭창안자동차, 광저우자동차 등 3개 자동차 제작사와 협력하기로 했다"고 설명했다.


이들 회사의 서브 브랜드 차량에 '화웨이 인사이드'라는 로고가 붙을 예정이다. 이는 차량에 화웨이의 자율주행 기술을 탑재했다는 의미다.

화웨이는 올해 4분기부터 자동차 제조사들과 함께 서브 브랜드 차량을 출시할 계획이다. 이에 앞서 베이징자동차그룹의 블루파크와 협력한 첫 모델인 아크폭스(Arcfox) 알파S HBT 차량을 오는 17일 상하이 모터쇼에서 공개한다.


미국의 제재로 위기에 처한 화웨이는 생존을 위해 자율주행차와 전기차 등 새로운 사업으로 눈을 돌리고 있다.


쉬 회장은 "미국의 반도체 공급 금지 조치로 인한 타격이 올해와 그 이후에도 계속될 것"이라면서 "올해 목표도 생존"이라고 했다. 그러면서 "바이든 정부가 화웨이에 대한 제재를 취소할 것이라는 환상은 품고 있지 않다"고 덧붙였다.




조현의 기자 honey@asiae.co.kr
TODAY 주요뉴스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아진 비난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