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도봉구, 신학기 대비 통학로 주변 안전실태 점검

최종수정 2021.03.02 07:47 기사입력 2021.03.02 07:47

댓글쓰기

초·중·고 47개교 주변의 보행, 교통 및 면학 환경을 철저히 점검...어린이 통학로 옐로카펫 관리 실태 등 기타 불편사항 점검 후 즉각 시정

도봉구, 신학기 대비 통학로 주변 안전실태 점검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박종일 기자] 도봉구(구청장 이동진)는 신학기에 앞서 학생들이 안전하게 등하교를 할 수 있도록 학교 주변 통학로에 대한 안전실태 점검을 진행한다.


안전실태 점검은 2월26일부터 3월12일까지 약 11일간 실시, 지역 내 초 ·중 ·고 등 47개교(쌍문동 15개소 ·방학동 9개소 ·창동 15개소 ·도봉동 8개소) 주변의 학생들이 많이 이용하는 통학로를 대상으로 교통시설물 등 보행환경을 집중적으로 점검한다.

점검은 우선적으로 최근 개정된 도로교통법 개정사항의 반영 여부를 확인한다.


특히 이번 점검은 도로교통법 제12조(어린이 보호구역의 지정 및 관리)에 따라 어린이보호구역 내 무인 교통단속용 장비, 횡단보도의 신호기, 속도 제한 및 횡단보도에 관한 안전표지, 그리고 과속방지시설 등의 설치 여부를 중점적으로 확인, 미흡할 경우 즉각 개선방안을 마련할 예정이다.


도봉구는 이번 점검과 더불어 학생들이 안전하고 쾌적하게 통학로를 이용할 수 있도록 시설물 안전성과 도시미관 저해 요소인 도로 및 보도 파손, 불법 주정차, 노상 적치물과 무단투기 쓰레기 등도 점검을 실시할 방침이다.

또 어린이 교통사고 발생 위험을 효과적으로 줄이는 데 큰 도움이 되고 있는 옐로카펫 관리 실태 등도 집중적으로 확인함으로써 구는 보다 안전하고 쾌적한 신학기 통학로 조성에 최선을 다할 전망이다.


도봉구는 이번 점검 결과에 따라 쓰레기 무단투기 등 간단한 사안은 조속히 처리하는 한편 시설물 파손 등 비용 및 공사 기간이 필요한 부분은 빠른 시일 내에 조치 계획을 마련, 정비한다.


이동진 도봉구청장은 “신학기 통학로 안전실태 점검을 통해서 보행자와 운전자 모두 안전하게 다닐 수 등굣길이 되도록 세심히 살피겠다”고 전했다.




박종일 기자 dream@asiae.co.kr
TODAY 주요뉴스 조영남 "윤여정과 이혼 후회…바람피운 내 탓" 조영남 "윤여정과 이혼 후회…바람피운 내 탓"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