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당국 "교사·학생 우선접종, 백신 도입·허가심사 결과 따라 결정"(상보)

최종수정 2021.02.27 16:02 기사입력 2021.02.27 16:02

댓글쓰기

코로나19 환자 치료 의료진을 대상으로 한 화이자 백신 접종이 시작된 27일 오전 서울시 중구 국립중앙읭료원 중앙예방접종센터 내 무균 작업대(클린벤치)에서 의료진이 화이자 백신을 주사기에 소분 조제하고 있다./사진공동취재단

코로나19 환자 치료 의료진을 대상으로 한 화이자 백신 접종이 시작된 27일 오전 서울시 중구 국립중앙읭료원 중앙예방접종센터 내 무균 작업대(클린벤치)에서 의료진이 화이자 백신을 주사기에 소분 조제하고 있다./사진공동취재단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김흥순 기자] 방역당국이 교사와 학생들에 대한 코로나19 백신 우선 접종이 필요하다는 주장과 관련해 백신 도입 상황과 허가심사 결과 등을 보고 접종 시기를 결정하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정경실 코로나19 예방접종대응추진단 예방접종관리반장은 27일 정례브리핑에서 다음달 개학을 앞두고 교사들의 우선접종이 필요하다는 질의에 "지난 1월28일 발표한 접종 순서에 따르면 교사들도 우선순위 접종 그룹에 포함돼 있다"고 답했다.

그러면서 그는 "(교사들이) 언제 접종할 수 있느냐의 문제는 접종순서에 따른 접종이 진행되는 상황과 백신의 도입 상황에 따라서 달라질 수 있다"고 덧붙였다.


화이자 백신과 관련 16세 이상 허가 권고가 날 경우 고3 학생이 먼저 맞아야 한다는 의견에 대해서는 "현재 식약처 안전성·효과성 검증자문단에서 화이자 백신의 임상시험 결과에 대해서 일차적인 검토를 거친 것으로 알고 있다"며 "(최종적인) 허가심사 결과가 나오면 예방접종전문위원회의 논의를 통해 16세 이상 청소년에 대한 접종 여부를 결정할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김흥순 기자 sport@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