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마켓컬리, '컬리스 PB' 라인업 강화…"고기완자·유린기 등 추가 출시"

최종수정 2021.01.26 09:11 기사입력 2021.01.26 09:11

댓글쓰기

지난해 2월 컬리스 동물복지 우유 첫 선…현재까지 약 50여 종 나와
높은 품질·합리적 가격 내세워 고기완자, 김밥김, 유린기, 사이다 등 출시 계획

마켓컬리, '컬리스 PB' 라인업 강화…"고기완자·유린기 등 추가 출시"


[아시아경제 김유리 기자] 마켓컬리가 자체브랜드(PB) '컬리스'의 상품 라인업을 강화한다.


마켓컬리는 26일 "PB 브랜드 컬리스의 높은 품질과 합리적인 가격을 내세워 고기완자, 김밥김, 유린기, 사이다 등을 추가 출시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1월말 고기 완자를 시작으로 2월 김밥 김, 도시락 김 등을 출시할 계획이다. 간편식으로 가짓수가 많지 않은 유린기, 탕수육 등을 비롯해 사이다, 타블렛 캔디, 교자만두, 왕만두 등도 준비 중이다.

컬리스는 '가치 있는 상품을 통해 지속가능한 유통을 모색하겠다'는 마켓컬리의 목표를 담은 PB 브랜드다. 지난해 2월 처음으로 선보인 컬리스 '동물복지 우유'는 출시 1주년을 앞두고 판매량 80만개를 넘어섰다. 지난해 5월 선보인 R15 통밀 식빵은 35만 개 이상 판매되며 식빵 1위에, 8월 출시한 컬리스 돈육햄은 통조림 햄 1위에 이름을 올렸다.


마켓컬리는 꾸준히 컬리스 라인업을 확장하고 있다. 지난해 9월 출시한 컬리스 국산콩 두부는 유화제, 소포제 등 공정을 편하게 해주는 첨가물을 사용하지 않고 1등급 국산콩만 사용해 만든 상품이다. 찌개용, 부침용 모두 사용하기 좋은 탄탄한 질감, 고소한 맛과 더불어 합리적인 가격(300g, 1900원)으로 인기를 끌며 출시 이후 38만개 판매량을 기록했다. 이는 두부 상품 판매량 2~7위의 수치를 합친 것보다 많은 판매량이다. 최근에는 하루 평균 약 4000개씩 판매될 정도로 높은 인기를 기록하고 있다. 지난해 10월 출시된 컬리스 물만두는 현재까지의 판매량이 같은 기간 마켓컬리에서 판매 중인 만두 120여 종 중 가장 많다. 6가지 국내산 채소, 돼지고기에 시금치 분말로 색을 낸 우리밀로 빚었다.


지난해 11월에는 처음으로 비식품 컬리스 제품군인 칫솔을 선보였다. 적당한 양치감의 데일리, 강한 세정의 프레시, 부드러운 쿼드실키 등 세 가지 종류로 나눠 출시했다. 보통 칫솔 헤드에 심는 홀의 개수가 29~36개 수준이지만 컬리스 칫솔은 46개 홀로 풍성한 양치감을 자랑한다. 지난 1월 12일 첫선을 보인 컬리스 물티슈 역시 고객들에게 호평을 얻고 있다는 설명이다. 7단계로 거른 정제수, 부드러운 사용감을 가진 원단을 사용해 기본에 충실했다. 마켓컬리는 "성장촉진제를 사용하지 않는 콩나물, 무항생제 고기로 엄선한 등심돈까스를 비롯해 비빔계란장, 배추김치, 떡갈비, 사골육수, 해양심층수 등 50여 종의 컬리스 제품들 모두 고객들로부터 좋은 평가를 받고 있다"고 말했다.



김유리 기자 yr61@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