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여수해경, 광양항 음주운항 특별단속 실시

최종수정 2021.01.22 13:13 기사입력 2021.01.22 13:13

댓글쓰기

여수해경, 광양항 음주운항 특별단속 실시


[아시아경제 호남취재본부 이형권 기자] 여수해양경찰서는 광양항 내 화물선, 예인선을 포함한 모든 선박을 대상으로 오는 3월 말까지 10주간 음주운항 특별단속을 한다고 22일 밝혔다.


이번 특별단속은 지난 16일 화물선의 선장이 음주 상태로 출항 중 충돌사고를 일으키는 등 대형화물선 및 기타선의 음주 운항이 증가해 이에 따른 안전사고 발생 가능성이 상승하고 있기 때문이다.

여수해양경찰서는 해상교통관제센터(VTS), 상황실, 파·출장소, 경비함정 등 해·육상에서의 국적, 선종, 크기를 불문한 강도 높은 전 방위 단속을 통해 광양항 내 음주 운항을 근절할 계획이다.


특별단속 중 외국적 선박 등을 통한 코로나19 감염 및 지역사회 확산을 방지하고자 경찰관 방역수칙 준수 철저와 더불어 홍보·단속 활동 또한 병행할 예정이다.


해사안전법상 음주 운항 단속기준은 혈중알코올농도 0.03% 이상으로 음주 운항 처벌 규정이 강화됨에 따라 5t 이상 선박의 음주 운항은 혈중알코올농도에 따라 최대 2년 이상 5년 이하의 징역 또는 2천만 원 이상 3천만 원 이하의 벌금 처분을 받는다.

여수해양경찰서 관계자는 “음주 운항은 대형 사고로 이어질 가능성이 큰 만큼 항 내 법질서 확립과 해양사고 예방을 위해 엄중 단속하겠다.”고 말했다.




호남취재본부 이형권 기자 kun5783@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