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안철수 “사회적 거리두기 실효성 떨어져…과학적이지 않아”

최종수정 2021.01.18 16:23 기사입력 2021.01.18 16:23

댓글쓰기

“코로나 백신, 투명한 정보공개 필요”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아시아경제 임춘한 기자]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는 18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와 관련해 “지금의 사회적 거리두기 방법은 시효가 지났다고 본다”며 “예전 소규모 집단감염이 있던 시절에는 어느 정도 효과를 발휘했지만 광범위한 지역감염에서는 실효성이 떨어졌다”고 지적했다.


안 대표는 이날 오후 대한의사협회를 방문해 “기준도 주먹구구식이라 과학적이지 않다”며 “사회적 거리두기 방법을 재편하는 문제도 심각하게 고민하고 있다”며 이같이 말했다.

안 대표는 코로나19 백신에 대해서는 “무엇보다 투명한 정보공개가 필요하다. 몇 월 달에 어떤 백신이 어느 정도 들어오는지 정보를 국민께 투명하게 밝혀야 한다”며 “왜 국민에게 투명하게 공개하지 않는지 의문”이라고 밝혔다.


안 대표는 “국민들이 (백신 정보를) 알고 있어야 미래 예측가능성을 높이고, 언제정도면 백신을 맞을 수 있겠구나 계획을 세울 수 있을 것 아니겠나”라며 “정부는 접종 순서 등을 포함 여러 가지 문제까지 투명하게 알리고 전문가들과 협의하는 것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임춘한 기자 choon@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