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메쉬코리아, 전기이륜차·배터리 스테이션으로 '탄소배출 감소'

최종수정 2020.10.28 09:41 기사입력 2020.10.28 09:41

댓글쓰기

에임스와 전기이륜차·배터리 스테이션 통한 물류 솔루션 구축 협약

유정범 메쉬코리아 대표(왼쪽)가 배터리 전문 기업인 에임스와 '전기이륜차와 배터리 스테이션을 통한 물류 솔루션 구축을 위한 MOU'를 체결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유정범 메쉬코리아 대표(왼쪽)가 배터리 전문 기업인 에임스와 '전기이륜차와 배터리 스테이션을 통한 물류 솔루션 구축을 위한 MOU'를 체결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아시아경제 김철현 기자] 배달대행 서비스 '부릉'을 운영하는 메쉬코리아(대표 유정범)는 배터리 전문 기업인 에임스(대표 최성훈)와 '전기이륜차와 배터리 스테이션을 통한 물류 솔루션 구축을 위한 MOU'를 체결했다고 28일 밝혔다. 에임스는 전기 모빌리티와 사물인터넷(IoT) 및 배터리 스테이션의 국내화에 성공한 스타트업이다.


이번 업무 협약을 통해 물류 시장 성장과 이로 인한 배송량 급증으로 인해 발생되는 탄소배출 감소를 목표로, 메쉬코리아와 에임스가 협력해 전기이륜차 및 배터리 스테이션 시스템을 구축할 계획이다. 특히 메쉬코리아는 대형 프랜차이즈의 배송 니즈에 맞는 온도 솔루션을 에임스와 함께 만들 예정이다. 배송이 필요한 물류에 맞춤 솔루션과 위치 정보 등을 실시간으로 확인해 관리·대응할 수 있는 모빌리티 통합 관제 시스템 구축에 착수하는 것이다.

유정범 메쉬코리아 대표는 "모빌리티 분야에서 독보적인 경쟁력을 가진 에임스와 협력하게 됐다"며 "지속 가능한 물류 서비스를 위해 전기 모빌리티 등 다양한 시도와 협력을 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김철현 기자 kch@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