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박영선 장관 "이건희 통찰력이 글로벌 삼성 만들어…재벌개혁, 삼성에 많은 힘 될 것"

최종수정 2020.10.27 15:55 기사입력 2020.10.27 15:55

댓글쓰기

박영선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이 27일 오후 서울 일원동 삼성서울병원에 마련된 이건희 삼성그룹 회장 조문을 마치고 기자들의 질문에 답변하고 있다.

박영선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이 27일 오후 서울 일원동 삼성서울병원에 마련된 이건희 삼성그룹 회장 조문을 마치고 기자들의 질문에 답변하고 있다.



[아시아경제 황윤주 기자] 박영선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이 27일 서울 일원동 삼성서울병원에 마련된 이건희 삼성그룹 회장 빈소에서 취재진과 만나 "30여년 전 대한민국의 먹거리를 반도체로 선택했다는 (이건희 회장의) 통찰력이 오늘날의 글로벌 삼성을 만들었다고 생각한다고 밝혔다.


'삼성 저격수'로 불리며 재벌 개혁을 주장해온 박 장관은 이 회장과의 인연에 대해 "재벌 개혁은 잊혀서는 안 되는 화두다"라며 "재벌 개혁이 삼성의 경쟁력, 특히 글로벌 경쟁력을 지속하는데 앞으로도 많은 힘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황윤주 기자 hyj@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