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코로나19 '항체가' 2차조사 결과 이달말 발표

최종수정 2020.08.06 15:54 기사입력 2020.08.06 15:54

댓글쓰기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아시아경제 조현의 기자] 우리 국민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감염 이력과 면역 등을 확인할 수 있는 2차 항체 조사 결과가 이달 말 발표된다. 항체가 조사는 코로나19 감염 후 체내에 항체가 형성됐는지를 확인하는 것을 뜻한다.


권준욱 중앙방역대책본부 부본부장은 6일 정례 브리핑에서 "대구, 대전, 세종지역 등을 포함한 혈청 1080건을 수집했으며 향후 혈청 수집을 완료한 뒤 8월 말께 항체가 조사 결과를 도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앞서 방역당국이 국민 3055명을 대상으로 진행한 1차 조사 결과에서는 단 1명(0.03%)만이 항체를 보유한 것으로 나타났다. 1차 조사에서는 확진자가 대거 발생한 대구 지역은 포함되지 않아 한계가 있었다는 지적이다.


방대본은 현재 국민건강영양조사 혈청을 이용한 2차 조사와 함께 대구와 경산 주민을 대상으로 한 조사를 진행 중이다. 권 부본부장은 "대구와 경산 지역 항체가 조사 목표인 3300명 가운데 일반인 1800명에 대한 검진 및 검사 후 잔여 혈청을 수집하고 있다"고 밝혔다.



조현의 기자 honey@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