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DGB금융, 코로나에 지친 지역 어린이 위로

최종수정 2020.07.08 15:51 기사입력 2020.07.08 15:51

댓글쓰기

DGB금융, 코로나에 지친 지역 어린이 위로

[아시아경제 김민영 기자] DGB금융그룹이 지역 청소년을 위로했다.


DGB금융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으로 지친 학생들을 위한 정서 지원 프로그램으로 실시한다고 8일 밝혔다.

이 ‘위로 프로젝트’는 DGB금융이 운영하는 사회적 기업 ‘꿈나무교육사업단’이 약 2년 간 준비한 것으로 ‘성장하다(UP)’와 ‘위로하다’, 그리고 ‘We Love Others’의 약자(WELO)를 상징적으로 담아낸 작명이다.


이날 대구 효동초등학교 1,2학년 학생들을 대상으로 코로나19로 위축된 어린이들의 마음을 위로하는 ‘마음 처방 키트’ 수업과 또래 친구들과의 정서적 교감을 나눌 수 있는 ‘꿈 인형 만들기’를 진행했다.


DGB금융은 코로나19로 인해 환경, 사회적으로 큰 변화를 겪는 아동과 청소년들의 정서적 안정을 위해 효동 초등학교를 시작으로 올해 36개교 63학급을 대상으로, 철저한 방역수칙을 준수해 안전하게 이번 프로그램을 실시한다는 방침이다.

김태오 DGB금융 회장은 “코로나19로 지친 지역 사회 어린이와 청소년들에게 위로 프로젝트를 통해 지원 활동을 할 수 있게 돼 기쁘게 생각하며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대비해 다양한 비대면 프로그램, 언택트 콘텐츠 등을 개발하겠다”고 말했다.




김민영 기자 mykim@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