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알파홀딩스, 글로벌 AI 초음파 원격의료 시장 진출

최종수정 2020.09.01 17:36 기사입력 2020.06.23 10:24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유현석 기자] 알파홀딩스 는 23일 미국 초음파 의료영상 AI 기업 A사에 투자해 글로벌 원격의료 시장에 본격 진출한다고 밝혔다.


A사는 이스라엘 와이즈만연구소(Weizmann Institute of science)와 심장질환 관련 세계 최고수준의 메디컬센터를 보유한 뉴욕대학교(New York University; NYU)가 2018년 공동으로 설립한 AI 영상진단 벤처회사이다.

A사는 태블릿과 스마트폰에 자체 개발한 초음파 영상진단 AI 프로그램만 설치하면 자체 개발한 AI 네비게이션 기술을 통해 일반인 및 비전문가도 전문가 수준으로 손쉽게 심장 초음파 검사를 할 수 있다. 또 15초 이내에 AI 기술로 해당 검사의 결과를 알려줄 수 있다는 것이 회사 측의 설명이다. 또 온사이트의 AI기술은 특정 진단장비에만 국한되지 않고 GE, 필립스 등 글로벌 기업들이 출시한 대부분의 포터블 초음파 진단장비와 호환이 가능하다.


포춘비즈니스 인사이트(Fortune Business Insights)는 글로벌 원격의료 시장 규모가 2018년 498억달러에서 연평균 23.4%으로 고성장해 2026년에는 2668억달러에 이를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알파홀딩스 관계자는 "A사와 유사한 기업인 미국의 버터플라이 네트워크가 차체 초음파장비를 전문가가 운용하는 것에 국한해 AI기술을 적용하였음에도 최근 1조5000억원의 기업가치로 외부투자를 받은바 있다"며 "A사의 AI기술은 일반인도 손쉽게 초음파 진단을 하면서도 장비에 종속적이지 않은 것이 큰 장점을 고려하면 향후 상당한 밸류에이션으로 성장할 것으로 예상된다"고 말했다.



유현석 기자 guspower@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