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급식조리원·돌봄전담사 등 서울 교육공무직 591명 채용

최종수정 2020.01.21 06:00 기사입력 2020.01.21 06:00

댓글쓰기

급식조리원·돌봄전담사 등 서울 교육공무직 591명 채용


[아시아경제 조인경 기자] 서울시교육청이 오는 3월1일자로 학교 급식조리원과 돌봄전담사 등 모두 13개 직종 591명의 교육공무직원을 채용한다고 21일 밝혔다.


직종별로는 교육실무사(통합) 48명, 유치원교육실무사 22명, 사서 7명, 지역사회교육전문가 2명, 유치원에듀케어강사 64명, 조리사 28명, 조리원 251명, 초등돌봄전담사(전일제) 11명, 초등돌봄전담사(시간제) 110명, 특수교육실무사 33명, 특수에듀케어강사 7명, 특수교육지원센터전담인력 1명, 전문상담사 7명 등이다.


이는 지난해 하반기 채용한 교육공무직원 수 491명에 비해 100명 늘어난 규모다.


특히, 이번 채용부터는 처음으로 온라인시스템(서울시교육청 홈페이지-알림판-사이트 주소 바로가기 연결)을 통해 채용공고, 응시자 원서접수, 합격자 안내 등이 이뤄진다. 기존 현장 접수의 불편함을 해소하고 비효율적인 업무 방식 등을 개선해 채용 업무를 체계적 관리하는 동시에 지원자들에게 균등한 응시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서다.


신규 채용 일정은 21일 원서 공고를 시작으로 29~31일 온라인 원서 접수, 다음달 6일 1차 서류심사 합격자 발표, 2월12일 최종 합격자 발표 순으로 진행된다.

최종 합격자는 대부분 각급 공립학교에 배치할 계획이며, 3개월의 수습기간과 수습평가를 거친 후 정년(60세)이 보장되는 무기계약 신분을 갖게 된다.


서울교육청 관계자는 "효율적이고 합리적인 신규 채용으로 근로자들의 고용 안정을 통해 학교를 지원하고, 좋은 일자리 만들기에도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급식조리원·돌봄전담사 등 서울 교육공무직 591명 채용



조인경 기자 ikjo@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