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조민규 "일본 QT 수석"…박은신 '차석'

최종수정 2019.12.11 18:51 기사입력 2019.12.11 18:51

댓글쓰기

조민규 "일본 QT 수석"…박은신 '차석'


[아시아경제 김현준 골프전문기자] 조민규(31ㆍ타이틀리스트ㆍ사진)가 퀄리파잉토너먼트(QT)를 통해 2020시즌 일본프로골프투어(JGTO) 시드를 지켰다.


10일 일본 이바라키현 센트럴골프장(파72ㆍ7165야드)에서 끝난 최종 6라운드에서 이븐파를 작성해 당당하게 수석(35언더파 397타)을 차지했다. 2011년 간사이오픈과 2016년 후지산케이클래식에서 통산 2승을 수확한 베테랑이다. 올해는 그러나 상금랭킹 70위(1202만엔)에 그쳐 QT까지 밀렸다. "오랜만에 QT를 치러 기분이 묘했다"며 "이 흐름을 이어 내년에는 꼭 우승하고 싶다"고 기대치를 부풀렸다.


조민규는 2007년 일본에서 먼저 투어생활을 시작했고, 2010년 한국프로골프(KPGA) 코리안투어에 합류했지만 아직 국내에서는 우승이 없다. 2011년 매경오픈과 2017년 제네시스챔피언십 준우승이 최고 성적이다. 한국은 박은신(29)이 2위(32언더파 400타), 허인회(32) 6위(21언더파 411타), 문도엽(28) 16위(18언더파 414타) 등 총 4명이 상위 35명에게 주는 시드를 거머쥐었다.



김현준 골프전문기자 golfkim@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