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산은 벤처투자플랫폼 넥스트라운드…"3년간 스타트업에 1.45조 투자"

최종수정 2019.12.11 13:00 기사입력 2019.12.11 13:00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나주석 기자] KDB 산업은행의 벤처투자플랫폼 'KDB 넥스트라운드(NextRound)'를 통해 지난 3년간 1조원이 넘는 투자금이 스타트업에 투자됐다. 산은은 벤처생태계 구축을 위해 지방과 글로벌로 뻗어나가겠다는 구상을 밝혔다.


11일 서울 영등포구 글래드호텔에서는 산은과 국회 정무위원회, 금융위원회, 국가과학기술연구회, 벤처기업협회, 벤처캐피탈협회 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 '2019 KDB 넥스트라운드 클로징' 행사가 열렸다. 이 자리에서는 그동안의 KDB 넥스트라운드 성과를 소개하고 새롭게 성장하는 스타트업을 소개했다.

산은 벤처투자플랫폼 넥스트라운드…"3년간 스타트업에 1.45조 투자"


산은에 따르면 'KDB 넥스트라운드'가 2016년 출범한 이래로 모두 325라운드를 통해 1171개 혁신기업이 기업설명회(IR)를 가졌다. 이 가운데 249개 기업이 1조4500억원의 투자유치에 성공했다. KDB 넥스트라운드를 통해 투자유치에 성공한 기업 가운데는 숙박 및 레저 예약 업체 '야놀자', 새벽 배송 장보기 업체 '마켓컬리' 등이 포함됐다.


특히 산은은 올해 'KDB 넥스트라운드'의 핵심가치를 '연결을 통한 도약'으로 설정하고 지방과 글로벌에서도 적극적으로 스페셜라우드를 개최했다. 이에 따라 올해 지역 스타트업 육성을 위해 10차례, 국내 스타트업의 글로벌 진출을 위해 중국 상하이와 인도네시아 자카르타에서 2차례 각각 스페셜라운드를 열었다.


손병두 금융위원장은 이날 축사를 통해 정부가 스타트업 확대를 위해 추진한 혁신창업 지원 인프라, 성장지원펀드 조성, 일괄담보제도 도입, 연대보증 폐지 확대 등을 소개한 뒤 "정부도 창업 생태계의 불확실성을 제거하고, 역동적인 투자환경을 조성하기 위한 정책적 노력을 지속해 나가겠다"고 약속했다.


이동걸 산은 회장은 "산은은 앞으로도 KDB넥스트라운드가 끊임없는 열정과 새로운 도전을 통해 지역과 수도권, 글로벌 벤처생태계를 연결하고, 스타트업과 중견기업, 대기업을 유기적으로 연결하여 벤처생태계의 혁신과 도약에 기여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나주석 기자 gonggam@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