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새로운 시대 향한 비행' 국토부, 드론박람회 11~12일 개최

최종수정 2019.12.10 14:00 기사입력 2019.12.10 14:00

댓글쓰기

11일부터 킨텍스서 제1회 공공분야 드론조종경진대회도 병행
드론 라이트쇼, 제주올레길 안심서비스 등 체험·볼거리 풍성

[아시아경제 임철영 기자] 국토교통부가 '드론산업, 새로운 시대를 향한 비행'이라는 주제로 11일부터 12일까지 이틀간 일산 킨텍스 제1전시장에서 '2019 대한민국 드론박람회'를 개최한다고 10일 밝혔다.


이틀 동안 진행되는 박람회는 드론제작업체, 교육기관, 공공수요처 등 많은 기관들이 참여하는 전시행사와 관람객들도 직접 드론을 체험할 수 있는 기회가 제공된다. 150대 드론 군집비행쇼, 제주도 ‘올레길 안심서비스’, 응급상황 ‘대응시스템’ 등의 드론 활용 시연을 관람할 수 있다.


이번 박람회는 드론기술의 현주소와 앞으로의 발전방향을 집약적으로 확인할 수 있는 ‘드론 규제샌드박스 사업’의 성과를 공유하고, 더불어 경찰ㆍ소방ㆍ해양경찰ㆍ국토조사 등 드론을 적극 활용하고 있는 공공 분야별 드론조종경진대회*가 개최된다.


또한 김현미 장관은 드론업계와의 간담회를 개최하여 드론산업 발전을 위한 현장의 생생한 목소리를 직접 청취하고, 민ㆍ관ㆍ군ㆍ산ㆍ학 등의 모든 유관기관의 보다 적극적인 협력을 요청할 예정이다. 국토부는 2016년 드론시범사업을 시작으로 ▲규제완화 ▲자금지원 ▲수요-공급 연결을 위한 ’드론 규제샌드박스 사업‘을 통해 올해까지 24개 사업자 및 지자체 2곳을 지원하여 우수기술의 조기 상용화 및 드론산업 외연 확대를 추진했다.


드론 산업은 그간 공공분야 드론 활용을 촉진을 위한 ‘임무 특화형 드론 조종인력 양성사업’ 등의 다양한 지원 사업을 통해 제작 및 활용시장을 포함 총 3500억원 수준의 시장으로 성장했다. 시장의 직접수요를 창출하는 공공분야 드론 구매 정책 추진으로 올해 연매출은 20% 수준으로 드론 사용사업체, 기체신고, 조종자격자수 등의 주요지표는 연평균 80% 수준으로 증가했다.

국토부는 드론 특별자유화 구역 지정 및 공공분야 국산화율 제고를 통한 신기술 개발 및 실용화 촉진 가속화, 부처간 협업을 통한 중견기업 육성을 추진해 갈 계획이다.


김현미 장관은 "2019 대한민국 드론박람회를 통해 더 많은 국민들이 드론을 체험하고, 더 많은 학생과 청년들이 드론을 통해 꿈을 실현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면서 "2020년에는 드론 산업에 약 610억원 가량을 지원해 인력양성, 샌드박스 사업 및 인프라 확장 등에 지속적으로 지원하여 대한민국 드론산업이 세계적인 경쟁력을 갖출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임철영 기자 cylim@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