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태국 여행간 한국 여성 관광객, 묻지마 흉기 피습 중상

최종수정 2019.12.10 15:20 기사입력 2019.12.07 12:13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이창환 기자] 태국으로 여행을 갔던 한국인 여성이 묻지마 흉기 테러를 당해 중상을 입은 것으로 전해졌다.


7일 관련 업계에 따르면 60대 한국인 여성인 A 씨는 지난 5일 오전 태국 방콕 시내의 한 호텔 앞에서 다른 외국인 여성 B 씨가 휘두른 흉기에 얼굴을 찔려 중상을 입었다.


범행에 사용된 흉기는 커터칼로 추정됐다. A 씨는 곧바로 인근 병원으로 옮겨져 응급 수술을 받아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현지 경찰은 사건 발생 3시간 만에 현장에서 200m가량 떨어진 식당에서 B 씨를체포해 사건 경위를 파악 중에 있다.


30대인 B 씨는 현지에 불법체류 하는 제3국 국적으로 A 씨와 일면식이 없으며 정신장애가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이창환 기자 goldfish@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