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아침마당' 손미나 "아나운서 그만둔 이유? '너 행복하니' 질문에…"

최종수정 2019.10.22 10:30 기사입력 2019.10.22 09:39

댓글쓰기

손미나 / 사진=KBS1 '아침마당' 방송화면 캡처

손미나 / 사진=KBS1 '아침마당' 방송화면 캡처



[아시아경제 허미담 인턴기자] 아나운서 출신 여행작가 손미나가 아나운서를 그만둔 계기에 대해 밝혔다.


22일 오전 방송된 KBS1 교양프로그램 '아침마당'의 코너 '화요초대석'에서는 손미나가 출연했다.


이날 손미나는 아나운서를 그만둔 이유에 대해 "한 이탈리아 의사를 만났는데 '너는 일 이야기만 한다'면서 '본질적인 손미나는 어떤 사람이니. 너 행복하긴 하니'라고 질문을 하는데 제가 미처 대답하지 못했다"면서 "시청자들에게 사랑을 받는 내가 뭐가 부족했을까 충격을 받았다"고 했다.


이어 그는 "현재가 아닌 미래만 보고 달려나가고 있었다"며 "퇴사한 뒤 스페인으로 유학을 떠났다"고 말했다.


MC가 손미나에게 "아나운서 시절과 여행작가 시절 중 뭐가 더 좋냐"고 묻자 그는 "그때도 정말 열정을 가지고 했던 일이고 지금도 마찬가지기 때문에 우열을 가리기 힘들다"면서도 "둘이 흡사한 점이 있다. 세상에 대한 호기심이 있어야 할 수 있는 일이고 말이든 글이든 대중에게 메시지를 전하는 일이기도 하고 그래서 아주 즐겁게 하고 있다"고 밝혔다.

한편 손미나는 KBS 24기 공채 아나운서 출신으로 현재 여행 작가로 활동하고 있다.





허미담 인턴기자 damdam@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