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올해 7월 이미 20억 돌파"…'라디오스타' 대도서관 수입 공개

최종수정 2019.10.17 07:07 기사입력 2019.10.17 07:07

댓글쓰기

사진=MBC '라디오스타' 방송 캡처

사진=MBC '라디오스타' 방송 캡처



[아시아경제 김수완 인턴기자] 대도서관이 '라디오스타'에 나와 수입을 공개해 관심이 집중됐다.


16일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라디오스타'에서는 '놀면 뭐하니?' 특집으로 이소라, 브라이언, 환희, 대도서관이 출연했다.


이날 대도서관은 "그동안의 1인 미디어는 자극적인 방송이 많았다. 그런데 저는 젠틀하게, 대중적인 웃음을 주면서 주목받을 수 있던 것 같다"며 "그 당시 광고를 인터넷, 유튜브에 한다는 것은 상상도 못했었다. 그 시작이 저였다"고 밝혀 눈길을 끌었다.


이를 들은 MC 김구라는 "이런 친구들에게 광고가 가면서 방송국이 만성 적자가 된 것이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도티의 회사는 올해 500억의 매출을 본다고 하더라. 대도서관은 어떻냐"고 물었다.

대도서관은 "2017년에는 17억이었고, 지난 해에는 24억을 달성했다. 올해 7월에는 20억을 돌파했다"고 밝혀 주위의 부러움을 샀다.





김수완 인턴기자 suwan@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