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스페인 대법, '카탈루냐 독립' 지도부에 9~13년형 선고

최종수정 2019.10.14 19:53 기사입력 2019.10.14 19:53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이은결 기자] 스페인 대법원이 카탈루냐 지역의 분리독립을 추진한 카탈루냐 전 자치정부 지도부에 징역 9∼13년의 중형을 선고했다.


14일(현지시간) 스페인 언론 보도에 따르면, 스페인 대법원은 이날 오리올 훈케라스 전 카탈루냐 자치정부 부수반에게 선동·공금유용 등의 혐의를 인정해 징역 13년형을 내렸다. 카르메 포카델 전 카탈루냐 자치의회 의장에게는 징역 11년6월을 선고했다. 카를레스 푸지데몬 당시 수반의 지도 하에 분리독립 추진에 참여한 전 자치정부 지도부에게도 비슷한 수준의 형량이 확정됐다.


훈케라스를 포함한 카탈루냐 전 자치정부 지도부 11인은 스페인으로부터 분리독립하는 것에 대한 찬반 주민투표를 2017년 10월1일 카탈루냐에서 불법적으로 진행한 혐의로 지난 2월 기소됐다. 스페인 검찰은 훈케라스 전 부수반 등에게 국가 반역 혐의까지 적용해 최고 25년형을 구형했지만 대법원은 반역 혐의는 인정하지 않았다.


이들에게 중형이 선고되면서 카탈루냐 최대 분리독립 단체인 카탈란국민회의(ANC)와 옴니움쿨투랄 등은 이날 저녁 바르셀로나 등지에서 대규모 집회를 예고했다. 이에 대응해 스페인 정부가 카탈루냐에 경찰력을 증파하며 긴장감이 고조하고 있다.



이은결 기자 leg@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