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태풍 '미탁'에 침수·붕괴 잇따라…6명 사망 확인(종합)

최종수정 2019.10.03 14:00 기사입력 2019.10.03 13:51

댓글쓰기

3일 정오 울릉도 인근 동해상에서 태풍 소멸,
침수·붕괴 피해로 사상자 늘어날 듯

태풍 '미탁'의 영향으로 많은 비가 내리면서 3일 경북 영덕군 병곡면 송천리 옛 송천교 일부가 부서져 떠내려갔다. / 연합뉴스

태풍 '미탁'의 영향으로 많은 비가 내리면서 3일 경북 영덕군 병곡면 송천리 옛 송천교 일부가 부서져 떠내려갔다. / 연합뉴스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오상도 기자] 한반도 남부를 덮친 제18호 태풍 '미탁'이 3일 정오 울릉도 부근 동해상에서 소멸했으나 앞선 침수·붕괴 사고로 피해 집계는 늘어날 것으로 보인다.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에 따르면 이날 오전 10시30분까지 집계된 사망자는 6명, 이재민 268명, 대피자는 1546명이다.

이날 오전 9시6분께 경북 울진군 울진읍 한 주택이 붕괴하면서 60대 부부가 매몰돼 사망했다. 앞서 이날 0시12분께 경북 포항시 흥해읍에서 급류에 휩쓸린 72세 여성이, 오전 1시께 강원 삼척시에선 안방에서 잠자다 토사에 무너진 벽에 매몰된 77세 여성이 각각 숨진 채 발견됐다. 경북 영덕군에서도 토사 붕괴에 따른 주택 파손으로 59세 여성이 매몰돼 사망했다. 앞서 전날 오후 9시께는 경북 성주군에서 농수로 물빠짐 작업을 하던 76세 남성이 급류에 휩쓸려 숨졌다.


실종자도 늘고 있다. 부산에선 오전 9시5분께 사하구 한 야산에서 산사태가 발생해 토사가 인근 주택과 식당 건물을 덮쳤다. 소방당국과 경찰은 주택에 3명, 식당에 1명이 머물던 것으로 보고 수색작업을 진행 중이다. 경북 포항시 북구 기북면에서는 주택 붕괴로 부부가 매몰됐다. 아내 A(69)씨는 구조됐으나 남편 B(72)씨는 생사가 확인되지 않고 있다. 또 포항시 북구 청하면 유계리 계곡에서 승용차가 집중호우로 불어난 물에 휩쓸려 떠내려갔다. 소방당국은 차량을 발견했으나 운전자는 아직 찾지 못했다.


제주도에선 주택이 파손되면서 3명이 다쳤고 경북에서도 1명이 부상했다.

태풍 미탁이 이날 오전 경북 울진 인근에서 동해상으로 빠져나가면서 항공기 운항은 모두 재개됐으나 일부 여객선은 계속 발이 묶여 있다. 오전 10시30분 현재 65개 항로에서 여객선 83척 운항이 여전히 통제되고 있다. 부산ㆍ제주ㆍ마산 등 주요 항만의 선박 입ㆍ출항도 제한됐다.


오상도 기자 sdoh@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오늘의 뉴스

새로보기

포토갤러리

  • [포토] 화사, 뭘 입어도 '핫' [포토] 제시 '강렬한 카리스마' [포토] 현아 '명품 각선미'

    #국내핫이슈

  • [포토] 클라라 '아찔한 각선미' [포토] 이은비 '청순한 미모' [포토] 하유비 '시선강탈 뒤태'

    #연예가화제

  • [포토] 손미나 '50세라니 안 믿겨' [포토] 손나은 '상큼한 미모' [포토] '분위기 여신'

    #스타화보

  • [포토] 김사랑 '완벽한 각선미' [포토] 클라라 '넘사벽 S라인' [포토]  현아 '단발로 변신'

    #몸매종결자

  • [포토] 킴 카다시안 '파격적 패션' [포토] 킴 카다시안 '매혹적인 비키니' [포토] 킴 카다시안 '아찔한 눈빛'

    #해외스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많이 본 뉴스
!가장 많이 읽힌 뉴스를 제공합니다. 집계 기준에 따라 최대 3일 전 기사까지 제공될 수 있습니다.

헤드라인 뉴스

한눈에 보는 뉴스&트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