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외국인, 2주 연속 '팔자'…삼성전자 팔고 셀트리온 사고

최종수정 2019.08.11 11:14 기사입력 2019.08.11 11:14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송화정 기자]외국인이 2주만에 매도세를 지속했다. 코스피에서는 2주 연속 '팔자'세에 나선 반면 코스닥에서는 2주 연속 '사자'를 유지했다.


11일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외국인은 지난 5일부터까지 9일까지 한 주간 국내 주식시장에서 약 9493억원을 순매도했다. 코스피 시장에서 1조1250억원을 팔았으나 코스닥 시장에서는 1757억원을 사들였다.

외국인이 지난 주 가장 많이 사들인 종목은 셀트리온 이었다. 외국인은 지난 한 주간 셀트리온을 885억원 순매수했다. 뒤이어 SK 를 503억원 사들였다. 이밖에 삼성전자우 (429억원), 신라젠 (358억원), 카카오 (312억원), 삼성SDI (274억원), 엔씨소프트 (253억원), 한국항공우주 (206억원), 호텔신라 (196억원), 더존비즈온 (166억원) 등을 사들였다.


지난 주 외국인이 가장 많이 판 종목은 삼성전자 였다. 외국인은 지난 주 삼성전자를 6501억원 순매도해 2주 연속 매도세를 이어갔다. 이어 SK텔레콤 을 730억원 팔아치웠다. 이밖에 신한지주 (617억원), SK하이닉스 (590억원), 헬릭스미스 (558억원), 하나금융지주 (557억원), KB금융 (528억원), 포스코(485억원), LG화학 (341억원), 에이치엘비 (276억원) 등이 외국인 순매도 상위에 올랐다.


당분간 외국인의 순매수 유입을 기대하기 어렵다는 전망이다. 김광현 유안타증권 연구원은 "환율이 높아졌지만 환율의 추가 상승 가능성이 열려 있어 당장 외국인 순매수의 유입을 기대하기는 어려운 상황"이라며 "대외 환경의 불확실성 역시 높아져 있기 때문에 대응이 쉽지 않지만 증시 급락으로 가격메리트가 높아진 종목을 중심으로 접근한다면 확률을 높일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송화정 기자 pancake@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포토갤러리

  • [포토] 화사, 뭘 입어도 '핫' [포토] 제시 '강렬한 카리스마' [포토] 현아 '명품 각선미'

    #국내핫이슈

  • [포토] 클라라 '아찔한 각선미' [포토] 이은비 '청순한 미모' [포토] 하유비 '시선강탈 뒤태'

    #연예가화제

  • [포토] 손나은 '상큼한 미모' [포토] '분위기 여신' [포토] 김소연 '독보적 카리스마'

    #스타화보

  • [포토] 소유 '시크한 매력' [포토] 이보라 '건강미 끝판왕' [포토] 지소연 '탄탄한 몸매'

    #몸매종결자

  • [포토] 킴 카다시안 '매혹적인 비키니' [포토] 킴 카다시안 '아찔한 눈빛' [포토] 킴 카다시안 '섹시한 몸매'

    #해외스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많이 본 뉴스
!가장 많이 읽힌 뉴스를 제공합니다. 집계 기준에 따라 최대 3일 전 기사까지 제공될 수 있습니다.

헤드라인 뉴스

한눈에 보는 뉴스&트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