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제6호 태풍 '나리' 日 혼슈 접근중…'시간당 50mm 폭우' 우려

최종수정 2019.07.26 18:20 기사입력 2019.07.26 18:20

댓글쓰기

제6호 태풍 '나리' 日 혼슈 접근중…'시간당 50mm 폭우' 우려

[아시아경제 나주석 기자] 제6호 태풍 '나리'가 일본 혼슈 남쪽 해상에서 북쪽으로 진입할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일본 열도가 긴장하고 있다.


26일 NHK방송에 따르면 일본 기상청은 오후 3시 와카야마현 시오노미사키 290km의 해상에서 한 시간에 20km의 속도로 북북서로 이동중이다.


중심 부근의 최대 풍속은 18m, 최대 순간 풍속은 25m에 이른다. 동쪽으로 290km, 서쪽으로 220km 이내에서는 풍속 15m의 강풍이 불고 있다.


태풍은 일본 기이반도에 27일 아침에 접근한 뒤 동진할 것으로 알려졌다. 일본 기상청은 27일부터 28일 사이에 동일본 일대에 시간당 50mm의 폭우가 내릴 수 있다고 예보했다.


일본 기상청은 토사가 무너지거나 낮은 지역이 침수 피해 외에도, 강풍과 낙뢰, 회오리 등 돌풍에도 주의를 기울일 것을 당부했다.

'나리'는 우리나라가 제출한 이름으로 백합과 여러해살이풀을 뜻한다.




나주석 기자 gonggam@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