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문 대통령, 오늘 조국 등 수석 3명 교체…민정 김조원·일자리 황덕순·시민사회 박순성 유력

최종수정 2019.07.26 10:18 기사입력 2019.07.26 10:18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황진영 기자] 문재인 대통령이 26일 오후 조국 민정수석과 정태호 일자리수석, 이용선 시민사회수석 등 대통령 비서실 참모 3명을 교체하는 인사를 단행한다.


후임 민정수석에는 감사원 사무총장을 지낸 김조원 한국항공우주산업 사장이 내정된 상태다.


일자리수석에는 황덕순 일자리기획비서관의 내부 승진이 유력하며 시민사회수석에는 박순성 동국대 북한학과 교수가 낙점된 것으로 알려졌다.


박 교수는 참여연대 운영위원장과 민주정책연구원장 등을 지냈다.


조 수석은 다음 달 초로 예정된 개각에서 법무부 장관 후보자로 지명되는 것이 기정사실로 굳어지고 있다.

정권 출범 직후인 2017년 5월 임명된 조 수석은 2년 2개월 만에 청와대를 떠나게 된다.


문재인 대통령이 참여정부 시절 기록한 ‘최장수 민정수석'(2년 4개월) 재직 기간에 조금 못 미치는 셈이다.


정 수석과 이 수석은 내년 총선 출마를 준비할 예정이다.


정 수석은 서울 관악을에 네 번째 도전하고, 이 수석은 서울 양천을 3수에 나선다.




황진영 기자 young@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