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인천서 과속 카메라 단속 1위 지점은?…연수구 경원고가교, 4만 6300건

최종수정 2019.07.14 14:43 기사입력 2019.07.14 14:43

댓글쓰기

인천 과속단속 상위 10개 지점  [인천경찰청 제공]

인천 과속단속 상위 10개 지점 [인천경찰청 제공]



[아시아경제 박혜숙 기자] 인천에서 제한속도를 초과해 운전하다 가장 많은 차량이 적발된 곳은 연수구 경원고가교로 나타났다.


인천지방경찰청은 올해 상반기 고정식 과속단속카메라에 의한 단속 건수가 가장 많은 상위 10개 지점을 14일 공개했다.


이에 따르면 연수구 경원고가교 양방향에서 적발된 과속 건수가 4만 6380건으로 가장 많았다. 이는 전체 과속 적발 건수 41만 4859건의 11%에 해당하는 수준이다.


경원고가교 동춘역4거리에서 원인재역3거리 방향에서 적발된 과속 건수가 2만 7379건, 반대 방향에서 적발된 과속은 1만 9001건이다.


경찰은 경원고가교에 올해 1월 과속 단속카메라를 새로 설치해 단속 건수가 많아진 것으로 보고, 일반도로에 비해 사고위험이 높은 고가교인 만큼 운전자들의 각별한 안전 운행을 당부했다.

다음으로 적발 건수가 많은 지점은 중구 제2여객터미널 진입로 9.4km 지점(9722건), 연수구 아암대로 S-OIL 주유소 앞(6194건), 중구 제2터미널대로 1.6km 지점(5794건), 동구 화도진로 송림초교 건너편(5684건), 중구 영종해안남로 남측방조제 구간(4945건), 동구 화도진로 송림초교 앞(4742건), 미추홀구 독배로 OCI부근(4656건), 계양구 드림로 (4550건) 순이다.


인천경찰청 관계자는 "과속 단속카메라가 사고 위험이 높은 지점에 설치되는 것을 고려해 카메라 설치 지점에서는 더욱 제한속도를 준수해야 한다"며 "단속 상위지점에 안내 플래카드를 추가로 설치하고, 계속해서 단속 정보를 공개해 교통사고를 줄일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박혜숙 기자 hsp0664@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