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동원그룹 김재철 명예회장 ‘다산강좌’로 희망의 메시지 전해

최종수정 2019.07.03 14:25 기사입력 2019.07.03 14:25

댓글쓰기

제261회 강진다산강좌 개최, 학생, 군인, 기관단체 등 다양한 계층 참석

김재철 동원그룹 명예회장이 다산강좌 진행하고 있다. (사진제공=강진군)

김재철 동원그룹 명예회장이 다산강좌 진행하고 있다. (사진제공=강진군)



[아시아경제 호남취재본부 서영서 기자] 강진군은 지난 1일 동원그룹 김재철 명예회장이 제261회 강진 다산강좌를 통해 ‘어떻게 살 것인가’라는 주제로 참석자들에게 희망의 메시지를 전달하는 강연을 펼쳤다고 3일 밝혔다.


김재철 회장은 강진 출신의 성공한 기업인으로 어선 2척에서 시작해 동원그룹을 현재의 수산업계 리더로 성장시킨 1세대 창업 회장이다. 50년간 일선에서 동원그룹을 이끌어오다 지난 4월 퇴임했다.


이날 개최된 다산강좌에서 김 회장은 생사를 넘나드는 원양어선 말단 선원부터 시작해 현재의 동원그룹을 일구기까지 삶의 스토리를 소개했다.


김 회장은 강의를 통해 “‘원칙을 철저히, 새로운 것을 과감히, 작은 것도 소중히’라는 신념을 지키며 오늘날 동원그룹을 만들어 낼 수 있었다”고 전했다.


이어 김 회장은 인재육성에 있어 투자의 중요성을 강조하며 “강진군 동원장학회를 통해 1977년부터 2016년까지 지난 40년간 관내 중·고등학생 중 학업 우수학생을 대상으로 총 1624명에게 5억8000만 원의 장학금을 지급했다”고 밝혔다.

이번 강연은 감동과 교훈을 전해 준 뜻깊은 시간으로 많은 사람에게 앞으로 살아가야 할 방향을 제시했으며, 특히 진로설계를 통해 무한한 가능성을 현실로 발전시켜 나갈 청소년들에게 의미 있는 시간이 됐다.


김재철 명예회장은 다산강좌가 끝난 후 모교 전남생명과학고(前 강진농업고등학교)를 방문해 식수를 진행하고 모교 학생들을 대상으로 추가로 강연을 진행했다.


제262회를 앞둔 다산강좌는 군민 누구나 참여할 수 있는 열린 교육으로 정치, 사회, 문화 분야 등 국내 다양한 전문가를 초청하고 있다. 매월 1회 강연을 개최해 품격 있는 강연을 통해 군민 의식 수준 향상에 이바지하고 있다.




호남취재본부 서영서 기자 newsfact1@naver.com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