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초등학생 비만예방 프로그램 가동했더니 비만율 1.8%P ↓

최종수정 2019.07.03 12:00 기사입력 2019.07.03 12:00

댓글쓰기

초등학생 비만예방 프로그램 가동했더니 비만율 1.8%P ↓

[아시아경제 박혜정 기자] 보건복지부와 한국건강증진개발원은 초등돌봄교실을 이용하는 아동을 대상으로 한 아동비만예방 사업 결과, 아동 비만율이 1.8%포인트 감소했다고 3일 밝혔다.


복지부는 지난해 돌봄교실을 이용하는 초등학교 1~2학년을 대상으로 영양·식생활 체험, 놀이형 신체활동 프로그램을 제공하는 건강한 돌봄놀이터(아동비만예방)사업을 실시했다. 전국 93개 보건소, 305개 초등학교에서 총 1만542명이 참여했다.


그 결과 과체중·비만 아동 비율이 프로그램 참여 전 20.3%에서 참여 후 18.5%로 1.8%포인트 줄었다. 비만 판정 지표인 체질량지수(BMI)도 17.29㎏/㎡에서 참여 후 17.23㎏/㎡으로, 0.06㎏/㎡ 감소했다.


영양지식은 100점 만점에 83.25점에서 88.01점으로 4.76점 상승했고 식생활 태도 점수도 73.34점에서 74.30점으로 0.96점 증가했다. 주당 중강도 신체활동 시간은 778.15분에서 969.31분으로 191.16분이나 늘었다. 중강도 신체활동은 평소보다 숨이 더 차는 활동으로 빨리 걷기, 자전거 타기, 배드민턴 연습 등이 속한다. 주중에 앉아서 보낸 평균 시간은 303.46점에서 267.42분으로 36.04분 줄었다.


또 프로그램 참여자의 83.6%는 만족한다고 답했다. 83.3%는 올해에도 다시 참여하겠다는 의지를 보였다.

정영기 복지부 건강증진과장은 "건강한 돌봄놀이터 사업의 성과가 입증된 만큼 올해에는 지역아동센터 이용 아동까지 대상을 확대하고 프로그램 운영기간도 3개월에서 한 한기로 늘렸다"며 "다양한 교육 내용을 개발하고 프로그램의 질을 높일 계획"이라고 말했다.




박혜정 기자 parky@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