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26~28일 서울시 장애인기능대회…네일아트·바리스타 등 겨뤄

최종수정 2019.06.24 09:01 기사입력 2019.06.24 08:59

댓글쓰기

26~28일 서울시 장애인기능대회…네일아트·바리스타 등 겨뤄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오상도 기자] 서울시 장애인기능경기대회가 26일 개막한다. 332명의 선수들이 한자리에 모여 네일아트와 귀금속공예 등의 기술을 겨룬다.


24일 서울시에 따르면 26~28일 한국폴리텍Ⅰ대학 서울정수캠퍼스 등 4개 경기장에서 '2019년 서울시ㆍ장애인기능경기대회'가 이어진다.

대회는 귀금속공예, 컴퓨터활용 등 정규직종과 바리스타 등 시범직종, 네일아트 등 레저 및 생활기술직종으로 구분돼 모두 24개 직종에서 치러진다. 입상자에게는 최고 100만원의 상금이 지급된다. 또 직종별 입상자는 해당 직종의 국가기능사 자격 실기시험 면제의 혜택을 받는다.


금상 입상자의 경우 오는 9월 전북 전주에서 열리는 '제36회 전국장애인기능경기대회'에 참가할 수 있는 자격도 얻게 된다.



오상도 기자 sdoh@asiae.co.kr
TODAY 주요뉴스 "가상화폐로 8개월에 25억"  미모의 유튜버, 사실은… "가상화폐로 8개월에 25억" 미모의 유튜버, ...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