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헝가리 유람선 수중수색 시도…어렵다면 이르면 6일 인양 시작"

최종수정 2019.06.03 08:17 기사입력 2019.06.02 17:53

댓글쓰기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아시아경제 박소연 기자] 헝가리 유람선 침몰사고의 실종자 수색을 하는 정부 신속대응팀은 먼저 잠수를 시도하되 어렵다면 이르면 6일 인양에 나설 것이라고 밝혔다.


연합뉴스에 따르면 헝가리 주재 한국대사관 소속 송순근 국방무관은 2일(현지시간) "내일 침몰 유람선 수중 수색을 시도할 것"이라며 "잠수 수색 작전이 실패한다면 이르면 목요일에, 늦으면 일주일 정도 기다려 인양에 나설 것"이라고 설명했다.


헝가리 구조·수색대는 잠수 조건이 열악하다는 이유로 우선 인양을 주장했으나, 한국 측이 이에 반대해 먼저 수중 수색을 시도하기로 했다고 송 무관은 설명했다.



박소연 기자 muse@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