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헝가리 사고 피해자 가족 4명 추가출국

최종수정 2019.06.02 01:07 기사입력 2019.06.01 13:54

댓글쓰기

헝가리로 출발하는 유람선 사고 피해자 가족.(사진=연합뉴스)

헝가리로 출발하는 유람선 사고 피해자 가족.(사진=연합뉴스)




[아시아경제 문채석 기자]헝가리 부다페스트 다뉴브강에서 한국인 관광객 등 35명을 태운 유람선이 침몰한 사고가 난 가운데 1일 피해자 가족들이 추가로 현지로 출국했다.


참좋은여행사는 이날 브리핑에서 오후 12시50분 인천발 오스트리아 빈행 항공기로 피해자 가족 4명과 여행사 직원 2명이 떠난다고 설명했다.


이들은 빈에 도착한 뒤 육로로 이동할 예정이다.


앞서 출발한 가족들을 합하면 이날까지 48명이 현지로 떠났다.


2일 새벽에도 가족 1명이 추가로 출국할 예정이다.

이번 사고는 지난달 29일(현지시간) 오후 9시 5분께 부다페스트 다뉴브강에서 운항하던 유람선 '허블레아니'(헝가리어로 '인어')가 크루즈선과 충돌하면서 일어났다.


배엔 관광객 30명과 여행사 직원·현지 가이드 3명 등 한국인 33명이 타고 있었다.


사고 이후 7명은 구조됐으나 7명은 숨졌고, 19명이 실종됐다. 현지인 선장과 승무원도 실종됐다.




문채석 기자 chaeso@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