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바이넥스, 中 즈언제약과 합작법인 설립 계약

최종수정 2019.05.31 14:46 기사입력 2019.05.31 14:46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박혜정 기자] 바이넥스 는 중국 충칭 즈언 제약과 중국 바이오의약품 사업을 위한 한·중 합작법인 설립 계약을 체결했다고 31일 밝혔다.


두 회사는 앞서 지난 3월 협약한 대로 합작법인을 통해 바이오의약품 기술 도입, 개발, 허가, 상용화를 시작하고 중국 내 자체 생산공장을 조속히 완공하기로 합의했다.


합작법인은 충칭시가 조성한 수천억원대 바이오 산업투자 공공기금을 활용해 항체 바이오시밀러부터 혁신 바이오신약 개발까지 폭넓게 투자해 중국 내 바이오의약품 개발 및 상용화를 가속화할 계획이다.


바이넥스는 합작법인의 공동경영권 및 총경리(CEO)를 지정하는 권리를 확보해 합작법인의 실질적인 경영을 주도한다. 또 언제든지 합작법인의 지분을 49%까지 확보할 수 있는 콜옵션을 보장받았다.


바이넥스 관계자는 "즈언 제약의 중국 내 허가·판매 능력을 십분 발휘할 수 있는 합성의약품 사업도 조만간 별도의 합작법인을 설립해 중국에서 바이넥스의 대표 품목 등을 허가받을 것"이라고 말했다.



박혜정 기자 parky@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