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엠게임, '열혈강호' 中서비스 연장…465만弗 규모 계약

최종수정 2019.05.27 14:55 기사입력 2019.05.27 14:55

댓글쓰기

2005년 이후 7번째 재계약…계약 규모 지난번보다 95만弗 커져

'열혈강호 온라인'의 중국 홈페이지 화면(제공=엠게임)

'열혈강호 온라인'의 중국 홈페이지 화면(제공=엠게임)



[아시아경제 이민우 기자] 엠게임이 중국 파트너사와 '열혈강호 온라인' 서비스 계약을 3년 연장했다. 계약 규모는 465만달러(55억여원)다.


엠게임은 중국 파트너사 베이징후롄징웨이 커지카이파요우시엔꽁스(구 17게임)과 이 같은 연장 계약을 체결했다고 27일 밝혔다. 계약 기간은 오는 2020년부터 2023년까지 총 3년이다. 엠게임과 베이징후롄징웨이는 중국 서비스를 시작한 지난 2005년부터 이번 계약까지 총 7회의 재계약을 체결한 바 있다.


이번 연장 계약은 현지의 인기 상승에 힘입어 지난 2016년 재계약 규모보다 약 95만불 늘어난 조건으로 체결됐다. 순징칭 베이징후롄징웨이 대표는 "14년 간 '열혈강호 온라인'을 서비스하며 쌓아 온 엠게임과의 관계, 서비스 경험과 노하우를 바탕으로 성공적인 서비스를 위해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권이형 엠게임 대표는 "이번 계약으로 엠게임 전체 매출의 20% 이상 차지하는 '열혈강호 온라인'의 중국 로열티를 안정적으로 확보했다"며 "중국에서 오랜 기간 사랑 받고 있는 '열혈강호 온라인'의 명성을 이어갈 수 있도록 파트너사와 적극 협력하겠다"고 밝혔다.



이민우 기자 letzwin@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