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가스公, 美 휴스턴 '2019 해양기술 박람회'서 동반성장관 운영

최종수정 2019.05.08 10:01 기사입력 2019.05.08 10:01

댓글쓰기

중소기업의 미주시장 진출 지원


한국가스공사가 미국 휴스턴에서 열리는 '2019 해양기술 박람회(OTC)'에 운영 중인 '천연가스 산업 동반성장관'.

한국가스공사가 미국 휴스턴에서 열리는 '2019 해양기술 박람회(OTC)'에 운영 중인 '천연가스 산업 동반성장관'.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주상돈 기자] 한국가스공사가 이달 6일부터 9일까지 미국 휴스턴에서 열리는 '2019 해양기술 박람회(OTC)'에 중소기업의 미주시장 진출 지원을 위한 '천연가스 산업 동반성장관'을 운영한다고 8일 밝혔다.

지난 1969년 처음 개최된 휴스턴 해양기술 박람회는 세계 최대 규모와 인지도를 자랑하는 컨퍼런스 및 박람회다. 가스공사는 지난해에 이어 두 번째로 참가했다.


이번 행사에는 전 세계 42개국에서 석유·가스 관련 2500여개 업체가 참여한다. 가스공사는 초저온 밸브와 가스 감지기 등 국내 중소기업이 생산하는 우수한 천연가스 제품의 홍보 및 판촉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총 6개 업체가 참여하는 전용 홍보관을 마련했다.


특히 가스공사는 해외 구매자와의 접촉 기회가 적은 국내 중소기업을 위해 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KOTRA)와 함께 현지 기업 초청 1:1 비즈니스 상담회를 개최하는 등 미주시장 공략을 위한 전방위 지원에 나선다.

가스공사 관계자는 "이번 기회를 통해 해외시장에서 인정받는 가스공사의 브랜드 파워를 앞세운 공동 홍보활동으로 판촉 효과를 극대화함으로써 중소기업 신뢰도 제고는 물론 해외 가스시장 진입장벽 극복에 큰 힘을 불어넣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한편 가스공사는 올해 가스텍(휴스턴)과 아시아 석유가스전(쿠알라룸푸르), 석유 박람회(캘거리), 국제석유가스산업전(아부다비) 등 세계 유수 전시회에 총 41개 중소기업의 해외 진출을 지원하는 등 중소기업 해외 판로개척 지원 사업을 꾸준히 이어나갈 계획이다.




주상돈 기자 don@asiae.co.kr
TODAY 주요뉴스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아진 비난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