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전북도, 2019년 중소기업 맞춤형 전문인력 지원사업 추진

최종수정 2019.04.08 11:12 기사입력 2019.04.08 11:12

댓글쓰기

경영, 연구, 기술분야 전문경력자 채용예정인 도내 중소기업 대상

전북도청사 전경

전북도청사 전경



[아시아경제 호남취재본부 문승용 기자] 전라북도는 도내 중소기업의 고급 인력난 해소와 맞춤형 일자리 창출을 지원하기 위해 2019년 중소기업 맞춤형 전문인력 지원사업을 추진한다.


본 사업은 도내 중소 제조업체가 대기업·금융권·국공립연구기관 등에서 10~15년 이상 근무한 전문경력자를 신규로 채용해 경영혁신, 연구개발, 고급기술 분야에 활용할 경우 월 100만 원의 고용지원금을 최대 2년간 지원한다.


중소기업 맞춤형 전문인력 지원사업은 중장년 퇴직자의 재도약의 계기를 마련함과 동시에 한 분야에서 다년간 쌓은 노하우를 도내 중소기업에 활용해 지식확산의 틀을 마련하고 있다는 평이다.


2018년도 참여기업인 태왕테크 허기호 대표는 “인건비 부담으로 전문인력 채용을 주저하던 차에 지원사업을 통해 전문 경력자를 채용하게 되었고 신규 채용자가 빠르게 적응하며 회사의 기술분야 발전에 기여하고 있어 만족도가 높다”며, “중소기업 전문인력 지원사업이 점차 확대돼 도내 전문인력 채용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규모 중소기업의 역량이 확대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도는 이런 지원사업의 호응을 바탕으로 올해 15개 기업을 신규로 지원할 예정이며 신청기업을 대상으로 기업의 경영현황, 채용의 필요성과 계획 등을 면밀히 검토하여 선정을 추진할 예정이다.

이남섭 전북도 기업지원과장은 “이 사업이 최저임금 인상 등으로 인건비 부담을 겪고 있는 도내 기업들의 부담을 경감하고 전문인력 활용에 따른 중소기업 경쟁력 강화에도 기여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한편, 지원사업에 관심 있는 도내 중소기업은 전북도와 주관기관인 (사)캠틱종합기술원 홈페이지에서 신청양식을 다운받아 4월 24일까지 제출하면 된다.




호남취재본부 문승용 기자 msynews@naver.com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