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SK, 선수단 경기력 향상 위해 그라운드 및 불펜 개보수

최종수정 2019.03.19 13:56 기사입력 2019.03.19 13:56

댓글쓰기

인천 SK행복드림구장/사진=SK 와이번스 제공

인천 SK행복드림구장/사진=SK 와이번스 제공



[아시아경제 박승환 인턴기자] SK 와이번스(이하 SK)가 2019시즌 개막을 맞아 선수단 경기력 제고를 위한 '그라운드 및 불펜' 개보수 작업을 완료했다.


먼저, SK는 불규칙 바운드를 최소화하기 위해 내야 잔디 전면과 외야 잔디 일부를 교체하며 그라운드 평탄화 작업을 진행했다. 특히, 이번에 파울존을 인조잔디로 교체하면서 추운 겨울 철에 인조잔디 위에 비닐하우스 등을 설치하여 선수단 훈련이 가능하게 됐다.


이와 함께 SK는 선수단의 의견을 반영하여 그라운드 내야 부분을 선수들이 선호하는 '인필드 믹스'로 교체헀다. 인필드 믹스는 야구장에서 주로 사용되는 특수 흙으로서, 쉽게 부서지지 않아 불규칙 바운드를 줄일 수 있고 스파이크 미끄러짐 등으로 인한 선수 부상 또한 방지할 수 있다.


뿐만 아니라 불펜 투수들의 경기 집중력 향상 및 원활한 경기 준비를 위해 불펜 개보수 공사를 실시했다. 좌, 우측 외야 불펜 바닥에 있던 기존 인조잔디가 노후되어 이번에 인조잔디를 새로 설치하였다.


또한 불펜 투수와 코치들이 경기 중에 수월하게 그라운드를 관찰할 수 있도록 좌, 우측 외야 불펜에 2.5m 높이의 단상을 새로 마련했다. 단상 안쪽에 선반을 설치해 선수들의 도구를 보관할 수 있게 했다.

이밖에 SK는 1, 3루 덕아웃 단상의 인조잔디 전면 교체, 1루 복도 바닥재 부분 교체 등 환경 개선을 통해 선수단 경기력 향상과 부상방지를 도모했다.


김태훈 선수는 "투수 코치님들을 포함하여 불펜 투수들도 모두 새로운 불펜에 만족하는 분위기다. 구단에서 선수들의 편의를 위해 많은 노력을 기울여준 만큼, 선수들도 좋은 시설에서 더욱 집중해서 경기를 준비하고 구단과 팬들의 기대에 부응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박승환 인턴기자 absolute@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