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과기정통부, '2019년 국가안전대진단' 실시

최종수정 2019.02.18 06:00 기사입력 2019.02.18 06:00

댓글쓰기

총 1798개소 시설물 안전 및 재난예방 점검

[아시아경제 김철현 기자] 과학기술정보통신부(이하 과기정통부, 장관 유영민)는 소관 시설물·연구실 등에 대한 '2019년 국가안전대진단(이하 대진단)'을 실시한다고 18일 밝혔다.


2월18일부터 4월19일까지 61일 동안 진행되는 이번 대진단 대상은 국·공립 대학 24개(54개소), 중요 통신시설 8개(40개소), 유료방송사 18개, 과기정통부 소속·산하공공기관 64개의 공공시설(약 1686개소) 등 총 1798개소다. 이중 698개소에 대해서는 시설물 안전 전문가와 함께하는 민관 합동점검이 이뤄지며, 기관 간 교차점검 등을 통해 안전점검의 전문성과 효율성을 높일 계획이다.


특히 통신시설은 초연결사회를 이루는 핵심시설인 점을 감안해 점검대상을 전체 중요 통신시설로 확대하고 점검주기를 단축해 전기·소방 분야 안전점검 및 내진설계 등을 중점적으로 점검할 예정이다.


한편, 과기정통부는 대진단 추진에 앞서 지난 11일에 대진단 추진단장인 문미옥 제1차관 주재로 대진단 실행력 강화를 위한 사전 점검회의를 개최했다. 14일에는 김재근 비상안전기획관 주재로 기초과학연구원 대강당에서 소속·산하기관 재난·안전 담당자를 대상으로 대진단 합동설명회를 열었다.



김철현 기자 kch@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