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여경협, 미혼모 경제적 자립 지원…인구보건복지協과 업무협약

최종수정 2019.01.29 10:00 기사입력 2019.01.29 10:00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이은결 기자] 한국여성경제인협회는 인구보건복지협회와 '인구변화 대응 인식·문화개선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9일 밝혔다.


협약은 이날 여의도 중소기업중앙회에서 개최된 '2019 협회장 이·취임식' 행사의 일환으로 진행됐다.


이번 협약을 통해 여경협은 미혼모가 경제·사회적으로 자립할 수 있도록 미혼모 대상 창업 교육을 중심으로 창업 전(全)과정을 지원할 예정이다.


아울러 여경협이 현재 운영 중인 여성 가장 창업자금 등 다양한 창업 지원사업과 연계해 미혼모를 지원한다.


협약과 함께 여경협은 인구보건복지협회에 미혼모 지원을 위한 기금 500만원을 전달했다. 기금은 정윤숙 신임 협회장이 취임식을 간소하게 진행하면서 절감한 예산으로 마련됐다.

정 회장은 "여경협이 나라와 여성을 위해 할 수 있는 사회적으로 의미 있는 일이 무엇일까 늘 고민하고 있다"며 "미혼모의 경제적 자립을 돕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하다. 여경협이 미혼모 창업과 관련한 모든 과정의 동반자가 돼 줄 것"이라고 말했다.


여경협은 전국 18개 지회, 2600여개 회원사를 보유한 대표적인 여성경제단체로 1999년 설립 이후 여성 창업 지원, 판로 확대 지원, 여성 경제인 역량 강화 등 여성 기업을 위한 다양한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이은결 기자 leg@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