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與 "성탄절, 세상에 사랑과 평화가 가득하길"

최종수정 2016.12.26 04:01 기사입력 2016.12.25 11:20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성기호 기자]새누리당은 25일 성탄절을 맞아 "세상에 사랑과 평화가 가득하길 기원한다"고 밝혔다.

김성원 대변인은 이날 서면 브리핑을 통해 "오늘 성탄절을 맞아 온 세상에는 평화가, 모든 가정에는 아기 예수의 축복과 함께 사랑과 행복이 가득하기를 기원한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이어 "추운 겨울을 나고 있는 어려운 이웃에도 위로와 위안이 되는 따뜻한 성탄절이 되기를 바란다"며 "낮은 곳에서 태어나 인류에게 사랑과 평화를 전해준 예수 탄생의 의미를 더욱 받들어가야 할 때"라고 강조했다.

김 대변인은 "하지만 성탄절임에도, 우리가 처한 현실은 너무도 힘겹다"며 "지구촌에는 최근까지 끊이지 않는 테러로 소중한 생명을 잃고, 인류의 평화가 큰 충격을 받았다. 한반도 평화는 북한의 도발로 위협받고 있다. 우리사회는 성탄절 축복의 빛이 무색할 정도로 정국마저 암울하다. 경제도 무겁게 내려앉고 있다"고 지적했다.

그는 "성탄절을 맞아 사랑과 희망을 말해야 한다. 함께 하는 따뜻한 세상을 만들어 가야 한다. 나를 낮추고 남을 높이며 예수님의 가르침을 실천해 가야 한다"며 "앞으로 성탄의 축복만큼이나 기쁜 화합의 소식이 정치권에도 많이 들려오기를 간절히 소망한다. 정치권이 국민을 위한 희망의 산타가 될 수 있기를 고대한다"고 당부했다.
김 대변인은 "새누리당은 희생과 헌신을 통해 세상에 빛을 주고자 했던 예수 탄생의 고귀한 의미를 되새기고, 더 낮은 자세로 국민을 섬기면서 우리사회를 밝혀 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성기호 기자 kihoyeyo@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