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인공지능 스피커 '누구'…길찾기부터 백과사전 검색까지 지원

최종수정 2016.12.19 23:33 기사입력 2016.12.14 09:59

댓글쓰기

클라우드를 통해 14일부터 자동 반영…이달말 IPTV와 연동도 지원

인공지능 스피커 '누구'…길찾기부터 백과사전 검색까지 지원

[아시아경제 강희종 기자]SK텔레콤은 음성인식 기반 인공지능서비스 '누구(NUGU)'가 14일 대규모 업그레이드를 통해 T맵 교통정보, 위키백과 음성검색, 라디오, 어린이 특화 콘텐츠 등 신규 서비스를 추가했다고 밝혔다.

피자·치킨 배달, 날씨 안내, 전용 앱 등 기존 기능도 강화됐다.

'누구'는 T맵의 빠른 길 안내 정보를 통해 목적지까지 자동차로 이동시 소요시간, 도착 예정 시간을 안내해준다. 예를 들어 "회사까지 얼마나 걸려? 언제 도착해?"라고 말하면 '누구'는"(회사까지) 35분 걸립니다", "오후 2시 30분 도착 예정입니다" 등으로 즉각 회신한다.

이 기능은 회사/학교/학원/유치원/어린이집 등 최대 5개 목적지 정보를 '누구' 앱에 미리 입력한 후 이용할 수 있다.
'누구'는 온라인 백과사전 위키백과 한국어판(ko.wikipedia.org)의 약 30만개 표제어에 대해 간단한 응답이 가능해졌다.

한 예로 "위키에서 바라파사우루스에 대해 찾아줘"라고 말하면 "바라파사우루스는 중생대 쥐라기 전기에 오늘날 인도 중부에서 서식한 사족보행을 하는 대형 초식공룡입니다"라고 답변한다.

SK텔레콤은 위키백과 검색을 시범 운영 후, 향후 세부 내용까지 음성으로 들려주는 지식검색 서비스로 고도화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 외에도 고객들은 14일부터 '누구'를 통해 7개 FM라디오 채널을 청취하거나, 동화 ·동요 ·자장가· 태교음악 등 음악서비스 멜론과 연동된 약 4200개의 어린이 특화 콘텐츠도 이용할 수 있다.

업그레이드 내용은 누구 기기에 14일부터 자동 반영된다.

SK텔레콤은 이번 대규모 업그레이드 이후에도 지속적으로 서비스를 확대할 것이라고 밝혔다.

빠르면 이달 말 누구와 B tv(IPTV) 연동을 통해 음성으로 채널을 바꾸는 기능 등을 추가한다. 내년 초에는 대중교통 정보·소요시간 안내, 음성 커머스 기능 등을 업그레이드할 예정이다.

SK텔레콤은 '누구'의 인공지능과 음성인식 수준도 지속적인 업그레이드를 통해 지난 9월 출시 당시보다 크게 향상됐다고 밝혔다.


강희종 기자 mindl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