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박사모 "추미애, 계엄령 선포할 것이라는 허무맹랑한 거짓말…법정 세울 것"

최종수정 2016.12.19 20:53 기사입력 2016.11.18 15:06

댓글쓰기

박사모 / 사진=박사모 카페 화면 캡처

박사모 / 사진=박사모 카페 화면 캡처


[아시아경제 정인철 인턴기자] 더불어민주당 추미애 대표의 '계엄' 발언과 관련해 박사모 정광용 중앙회장이 성명을 냈다.

정광용 중앙회장은 18일 "민주당이 박사모가 폭력집회를 유발하고 대통령은 그것을 빌미로 계엄을 선포할 것이라는 허무맹랑한 거짓말을 하면서 대대적으로 허위사실 유포에 나섰다"며 "추미애를 반드시 법정에 세우겠다"고 밝혔다.

이어 정 회장은 "박사모는 사랑과 평화를 가장 큰 가치로 여기고 모인 모임"이라면서 "이런 박사모를 두고 저런 망발을 일삼는 행위는 결코 용서할 수 없다"고 전했다.

또 정 회장은 "오늘 새벽 공지를 통하여 전회원들께 우리는 오히려 때리면 맞아야 한다고 강조하면서 평화집회와 질서 유지를 강조했다"며 "그걸 뻔히 알면서도 추미애는 박사모의 폭력유발이니, 대통령의 계엄령이니 뭐니 하는 망발과 추태를 보였다"며 비판했다.

한편 이날 오전 민주당 추미애 대표는 "박사모를 시켜 물리적 충돌을 준비시키고 시간을 끌며 지지층 결집을 시도하고 있다. 최종적으로 계엄령까지도 준비하고 있다는 정보가 돈다"며 박 대통령의 하야를 주장했다.
정인철 인턴기자 jungincheol@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