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서울시, 미래유산 홈페이지 아카이브 갖춰 재 오픈

최종수정 2016.11.18 06:00 기사입력 2016.11.18 06:00

댓글쓰기

가독성 향상 위한 디자인 개편 및 미래유산 372종 아카이브자료 공개

개편된 서울시 미래유산 홈페이지(제공=서울시)

개편된 서울시 미래유산 홈페이지(제공=서울시)


[아시아경제 기하영 기자]서울시가 ‘서울 미래유산 홈페이지’의 디자인, 콘텐츠 등을 새롭게 개편해 18일 공개한다.

시는 홈페이지 가독성을 높이기 위해 디자인을 바꾸고 9000여건의 미래유산 아카이브자료 서비스, 360도 미래유산 VR촬영 서비스 등 시민들이 이용 가능한 콘텐츠를 보강했다고 설명했다.

디자인은 현 트렌드를 반영해 PC, 태블릿, 스마트폰 등 다양한 멀티기기에서 동일한 화면으로 볼 수 있는 반응형 웹이 적용됐다. 또 위치정보 서비스를 활용해 언제 어디서든 내 주변에 있는 서울 미래유산을 검색할 수 있다.

신설된 아카이브자료 서비스는 372건의 서울 미래유산에 대해 현재사진, 옛 사진, 기록물, 관련기사 등 9000여건의 아카이브 자료를 데이터베이스화해 PC 및 모바일에서 손쉽게 검색할 수 있으며, 고해상도 사진도 언제든지 다운로드 할 수 있다.

또 시민에게 다양한 미래유산 볼거리를 제공하고자 전문작가를 통한 스토리텔링형 체험코스 제작, 360도 VR촬영 미래유산 소개 등 콘텐츠를 새롭게 추가했다.
시는 미래유산 홈페이지 재오픈을 기념해 시민대상 이벤트도 열 예정이다. 1차(체험코스 제안하기), 2차(내가만난 미래유산)에 걸쳐 시민 참여자중 30명을 추첨해 문화상품권 1만원을 지급한다.

박대우 시 문화정책과장은 “서울미래유산 홈페이지를 통해 시민들이 서울의 근현대 문화유산에 대해 관심을 갖고 다양한 정보를 접할 수 있도록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콘텐츠와 시스템을 보강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기하영 기자 hykii@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