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발리서 관광보트 폭발…대사관 "한국인 부상자 없다"

최종수정 2016.09.15 17:21 기사입력 2016.09.15 17:14

댓글쓰기

AFP 등 외신 '한국인 부상' 초기 보도…인도네시아 한국대사관 "승선자 명단에 한국인 없다…추가 확인중"

인도네시아 발리. 사진=연합뉴스

인도네시아 발리. 사진=연합뉴스


[아시아경제 정동훈 기자] 인도네시아 발리에서 15일(현지시간) 외국인 관광객을 태운 보트가 폭발해 사상자가 나왔다.

현지 언론에 따르면 이날 오전 9시30분쯤 발리 섬의 파당바이항과 길리 트라왕간 섬을 오가는 쾌속정 '길리 캣2호'가 폭발했다. 현지 경찰에 따르면 사고로 외국인 여성 1명이 숨지고 20명이 부상당했다. 이 배에는 외국인 관광객 34명과 현지 승무원 4명이 탑승했다. AP통신은 경찰 관계자를 인용해 사망자가 독일인이라고 보도했다.
AFP 일부 외신은 부상자 가운데 한국 국적자가 있다고 보도했다. 하지만 주인도네시아 한국대사관이 확인한 바에 따르면 한국인 탑승자는 없는 것으로 보인다.

한국대사관 관계자는 "당국을 통해 확보한 38명의 승선자 명단에는 한국인은 없다"며 "다만 명단이 잘못 작성되었을 수 있는 만큼 한국인 부상자가 있는지는 더 확인해봐야 한다"고 말했다.
정동훈 기자 hoon2@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