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영암군, 주민참여형‘좋은간판 나눔 프로젝트’시동

최종수정 2016.06.27 10:10 기사입력 2016.06.27 10:10

댓글쓰기

" 전액 국비사업 5천만원 확보 "

[아시아경제 노해섭 기자]영암군이 간판이 아름다운 거리 조성에 나섰다.

영암군은 최근 가로경관 개선을 위해 한국지방재정공제회 한국옥외광고센터에서 주관하는 '좋은간판 나눔 프로젝트'사업에 공모해 5천만원의 지원비를 받게 되었다고 밝혔다.
이 사업은 전국에서 오직 3개 지자체만을 선정, 무질서하게 설치된 노후 간판을 제거하고 조달청 입찰공고를 통해 선정된 사업자와 예술작가, 주민 등이 함께 간판을 디자인하여 제작·설치하는 주민자치형 간판사업으로 전액 국비가 지원된다.

영암군은 영암읍 개신리 일대의 천황사지구 상가 13~14개 업소로 국립공원 내에 위치한 영암군 대표 관광지라는 지리적 특성을 고려, 최종 선정됐다.

영암군 관계자는 “최근 간판공해로 인한 문제가 날로 심각해지고 무조건 크고 튀는 간판이 좋다는 인식에서 벗어나 주위와 조화되고 지역특성에 맞게 설치해 ’클린영암 명품영암’의 이미지를 심어줄 수 있도록 아름다운 경관 창출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노해섭 기자 nogary@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