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심상정 "김해공항 확장, 朴정부서 이뤄진 가장 책임있는 결정"

최종수정 2016.06.21 16:14 기사입력 2016.06.21 16:13

댓글쓰기

심상정 정의당 상임대표. 사진=아시아경제DB

심상정 정의당 상임대표. 사진=아시아경제DB

[아시아경제 유제훈 기자] 심상정 정의당 대표는 21일 정부가 남부권신공항 신설 대신 김해공항을 확장키로 한 데 대해 "박근혜 정부 아래에서 이뤄진 가장 책임있는 결정으로 평가한다"고 말했다.

심 대표는 이날 오후 자신의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를 통해 "박근혜 정부가 어려운 결정을 잘 내렸다"며 이같이 밝혔다.
심 대표는 "신공항 입지를 둘러싼 PK(부산·경남)와 TK(대구·경북) 갈등의 본질은 신공항이 아니라 10조에 달하는 국비 다툼 이었다"며 "예견된 환경적·재정적 재앙은 외면하고 혹세무민하며 지역주민의 개발욕구와 갈등을 부추긴 지역정치권의 책임이 크다"고 지적했다.

이어 심 대표는 "애초에 잘못된 공약으로 불필요한 사회적 비용을 지불케 만든 책임은 묻지 않겠다"며 "중앙정부가 올바른 방향을 제시한 만큼, 지역 정치권도 김해공항 확장 등 합리적 대안마련에 힘을 모았으면 한다"라고 당부했다.


유제훈 기자 kalamal@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