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산업부 장관 "한국-사우디-쿠웨이트 간 협력 강화"

최종수정 2016.05.23 06:00 기사입력 2016.05.23 06:00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조슬기나 기자]주형환 산업통상자원부장관은 23일 울산 남구에 위치한 SK 어드밴스드 울산공장 준공식에 참석해 "한국과 사우디아라비아, 쿠웨이트 간 협력이 확대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SK 어드밴스드는 SK가스, 사우디아라비아 APC(Advanced Petrochemical Company)사, 쿠웨이트 PIC(Petrochemical Industries Company)사의 3자 합작법인(JV: Joint Venture)으로, 총 투자규모는 약 1조원이다.

LPG에서 수소를 제거하는 방식의 PDH(Propane De-Hydrogenation) 공정을 통해 프로필렌을 연간 60만톤t 생산하게 되며, 이 중 약 45만t(전체 생산량의 75%)은 중국에 수출하게 된다.

공장이 본격적으로 가동되면, 프로필렌 수입대체 및 수출 증대 효과 약 5000억원, 신규 직접고용 100여명 등의 경제적 효과가 발생할 것으로 전망된다.

주 장관은 이날 축사에서 “SK 어드밴스드는 한국과 사우디아라비아, 그리고 쿠웨이트가 각자의 강점을 결합하여, 경쟁력 있는 글로벌 밸류체인을 구축한 투자협력 성공사례”라고 말했다.
세종=조슬기나 기자 seul@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