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中 내륙에 한류 예고...충칭서 한류상품박람회

최종수정 2016.05.18 20:53 기사입력 2016.05.18 20:53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이종길 기자]문화체육관광부와 산업통상자원부는 19일~21일 중국 쓰촨(四川)성 충칭(重慶)시에서 '2016 코리아브랜드 및 한류상품박람회'를 연다고 18일 전했다.

한국콘텐츠진흥원과 코트라가 공동 주관하는 박람회에는 마흔여섯 기업이 참가한다. K팝·방송·게임 등으로 구성된 '콘텐츠관'을 비롯해 화장품·패션·식품 등으로 이뤄진 '고급 소비재관', 프랜차이즈·디자인 등의 '서비스관', 풀무원·정관장 등의 '대표 브랜드관' 등을 운영한다. 메이크업, 3D아쿠아리움, 사냥게임 등 다양한 체험 행사도 펼친다.

문체부와 산업부는 우리나라 참가 기업과 1대1로 거래를 상담하는 장을 마련하고, 중국 바이어들을 초청한다. 아울러 콘텐츠 홍보체험관을 설치하고 드라마 '태양의 후예' 포토존, 명화에 미디어예술을 접목한 '모네, 빛을 그리다'전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제공한다.

풍성한 부대행사도 준비했다. 20일 박람회 전시장 메인 무대에서 아이돌그룹 '블락비'와 '전설'이 공연을 하고, '라바', '고롤라즈' 등 K애니메이션을 상영한다. 다음날 같은 무대에서는 '한류 스타 K뷰티 트렌트 매칭 쇼'가 열고, 한류 스타 애장품 자선 경매 이벤트를 진행한다.

문체부 관계자는 "중국 내륙시장 진출을 위한 릴레이 상품박람회의 일환"이라며 "한류를 중심으로 한 문화 콘텐츠와 소비재 기업이 중국 내륙에 진출하는 마중물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했다.
이종길 기자 leemean@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