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SKT, 파라과이에 스마트로봇 1만대 수출

최종수정 2016.05.15 13:40 기사입력 2016.05.15 13:40

댓글쓰기

SK텔레콤은 13일(현지시각) 파라과이 최대 지자체인 센트럴주와 스마트로봇 알버트 1만대 수출 및 소프트웨어 교육인 코딩스쿨 시범 사업 추진을 위한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15일 밝혔다. 사진은 센트럴주의 한 초등학교에서 스마트로봇 알버트를 활용한 교육을 받고 있는 학생들의 모습.(출처:SK텔레콤)

SK텔레콤은 13일(현지시각) 파라과이 최대 지자체인 센트럴주와 스마트로봇 알버트 1만대 수출 및 소프트웨어 교육인 코딩스쿨 시범 사업 추진을 위한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15일 밝혔다. 사진은 센트럴주의 한 초등학교에서 스마트로봇 알버트를 활용한 교육을 받고 있는 학생들의 모습.(출처:SK텔레콤)



[아시아경제 강희종 기자]SK텔레콤은 13일(현지시간) 파라과이 최대 지자체인 센트럴주와 스마트로봇 알버트 1만대 수출 및 소프트웨어(SW) 교육인 코딩스쿨 시범 사업 추진을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15일 밝혔다.

코딩스쿨은 스마트로봇 알버트를 활용해 어린이들이 숫자·계산·논리·패턴·공간과 같은 수학의 개념을 이해하고 SW 개발 과정인 코딩을 쉽게 학습할 수 있도록 한 우리나라 토종 교육 프로그램이다.

SK텔레콤은 "올해 초 센트럴주의 한 초등학교에서 스마트로봇 코딩스쿨 시범사업을 진행했으며 그 교육효과가 검증돼 센트럴주 전체 초등학교에 보급하게 된 것"이라고 설명했다.

SK텔레콤에 따르면 파라과이 중앙정부(교육부)에서도 코딩스쿨의 교육효과에 높은 관심을 보이며 전국 초등학교에 보급하는 방안을 협의하고 있어, 그 결과에 따라 스마트로봇 보급 물량은 1만대를 훨씬 넘어설 것으로 보인다.
이에 앞서 11일에는 SK텔레콤과 미주개발은행(IDB)이 공동으로 추진 중인 '중남미 스마트로봇 시범사업'의 오픈식이 코스타리카 수도 산호세에서 진행됐다.

이번 사업은 코스타리카의 300개 초등학교에 스마트로봇 알버트 1500대를 보급해 교사 400명, 학생 5,000명을 교육하는 사업이다.

SK텔레콤은 17일 '칠레 정보통신의 날'에 칠레 교육부 차관 등 중앙정부 관계자들을 대상으로 스마트로봇 코딩스쿨의 사례 발표 및 시연을 진행하고, 칠레 초등학교에 코딩스쿨을 보급하는 방안에 대해서도 협의할 계획이다.

SK텔레콤의 스마트로봇 코딩스쿨은 프랑스, 스페인 등 유럽 뿐 아니라 중국, 대만 등 아시아에도 진출한 SW 교육 프로그램이다. 작년 12월 미국 와튼스쿨-QS 주관의 권위 있는 교육 분야 상인 '리이매진 에듀케이션(REIMAGINE EDUCATION) 2015'의 초중고 부문에서 대상을 수상하기도 했다.


강희종 기자 mindl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