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北 리수용,“ 핵 위협에는 핵으로 대응할 수 밖에 없다”

최종수정 2016.04.22 07:15 기사입력 2016.04.22 07:15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뉴욕=김근철 특파원]북한 리수용 외무상은 한반도에서 핵 전쟁 위협이 벌어지고 있는 상황에서 북한도 핵으로 대응할 수 밖에 없다고 21일(현지시간) 주장했다.

리 외무상은 이날 미국 뉴욕 유엔본부에서 열린 '2030 지속가능 개발목표(SDG) 고위급회의'에서 회원국 대표 연설을 통해 “지금도 30만 명의 방대한 무력과 미국의 핵전략 자산들이 동원된 사상 최대 규모의 핵전쟁 연습이 한반도에서 진행되고 있다”며 이같이 주장했다.

그는 이어 “핵위협을 제거하기 위해 대화도 해 보고, 국제법에 의한 노력도 해 봤지만 모두 허사가 됐으며 남은 것은 오직 하나, 핵에는 핵으로 대응하는 것뿐”이라고 강조했다.

리 외무상은 또 북한 핵 실험 등으로 인해 가해지는 국제사회의 제재에 굴복하지 않을 것이며 반드시 승리할 것이라고 주장했다.

그는 북한에 대한 경제적 봉쇄 압박 수위를 높이고 있는 미국의 행위는 ‘무지의 표현’일 뿐이며 “결국 최후에 우리가 웃을 것이라는 것이 국방위원회 제1위원장인 김정은 동지의 정치적 의지”라고 강변했다.
리 외무상은 미국이 유엔 안전보장이사회를 동원해 북한 제재에 나선 것이 국제법과 유엔헌장을 위반한 것이며 북한의 지속가능 개발에 대한 도전이라고 비판했다. 그는 이어 "미국이 우리의 지속적인 개발을 가로막은 데 대한 보상을 단단히 받아낼 것"이라고 말했다.

뉴욕=김근철 특파원 kckim100@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