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영암군, ‘전남형 청년인턴’지원 사업 협약 체결

최종수정 2016.03.18 10:52 기사입력 2016.03.18 10:52

댓글쓰기

영암군(군수 전동평)이 전남형 청년인턴사업 참여기업 4곳과 협약을 체결했다.

영암군(군수 전동평)이 전남형 청년인턴사업 참여기업 4곳과 협약을 체결했다.

썝蹂몃낫湲 븘씠肄

"청년이 돌아오는 영암 만들기 총력 "

[아시아경제 노해섭 기자]영암군(군수 전동평)이 전남형 청년인턴사업 참여기업 4곳과 협약을 체결했다.
전남형 청년인턴지원 사업은 중소기업 청년취업자가 단기근무 후 이탈하는 악순환을 방지하고 장기근속을 유도하여 지역에 안착할 수 있도록 시행되는 사업으로 협약을 통해 기업은 청년인턴의 관리와 정규직 채용에 노력하고 영암군은 이를 지원하게 된다.

이번 협약식에 참여한 중소기업은 에스엔케이중공업, (주) 삼주, (유)창조산업, (유)준아트 등 4곳이며 인턴 채용 후 정규직으로 전환할 경우 1인당 년 최대 500만원 한도 내에서 취업 장려금을 지원받게 된다.

한편, 영암군에서는 5월중 제2차 청년인턴 참여기업 추가모집 계획 중이며 참여를 희망하는 청년(18세~39세)과 기업은 영암군청 투자경제과(470-2387)에 접수하면 된다.
노해섭 기자 nogary@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