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김홍균 6자수석, 18일 첫 中 방문...우다웨이와 회동

최종수정 2016.03.17 15:06 기사입력 2016.03.17 15:06

댓글쓰기

김홍균 외교부 한반도평화교섭본부장. (사진=연합뉴스)

김홍균 외교부 한반도평화교섭본부장. (사진=연합뉴스)


[아시아경제 노태영 기자]북핵 6자회담 우리 측 수석대표인 김홍균 외교부 한반도평화교섭본부장이 18일 중국 베이징을 방문해 중국 측 수석대표인 우다웨이(武大偉) 외교부 한반도사무특별대표와 회동한다고 외교부가 17일 밝혔다.

지난달 29일 임명된 이후 첫 중국 방문이다.

조준혁 외교부 대변인은 이날 정례브리핑에서 "김 본부장은 우 대표와의 첫 한중 6자회담 수석대표 회동에서 한반도 정세에 대한 평가를 중국 측과 공유하는 한편, 안보리 결의(2270호)의 충실한 이행을 포함한 한중간 전략적 협력방안에 대해 논의할 예정"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이어 그는 "안보리 결의 채택 과정에서 한중, 한미, 미중간 긴밀한 소통이 중요한 역할을 한만큼 지난주 한미 (6자회담 수석대표) 협의에 이은 한중 협의 개최는 한미중 3국이 안보리 결의 이행을 포함한 북핵 문제 대응에서 긴밀히 협력해 나가는데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덧붙였다.

한편 김 본부장은 지난 10일(현지시간) 부임 후 첫 일정으로 미국 워싱턴을 방문해 미국 측 수석대표인 성김 미 국무부 대북정책특별대표와 만났다.
노태영 기자 factpoet@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